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 ( )

목차
관련 정보
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
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
민속·인류
유적
문화재
경상북도 안동시 도산면에 있는 조선전기 문신 이황의 생가.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安東 眞城李氏 溫惠派 宗宅)
지정기관
국가유산청
종목
국가유산청 국가민속문화유산(2018년 11월 01일 지정)
소재지
경북 안동시 도산면 온혜리 604번지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경상북도 안동시 도산면에 있는 조선전기 문신 이황의 생가.
내용

2018년 국가민속문화재(현, 국가민속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본래 1985년 경상북도 민속문화재(현, 민속문화유산) “퇴계태실(退溪胎室)”로 지정되어 있었으나 퇴계와 관련된 문화재적 가치를 인정받아 2018년 11월에 “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安東眞城李氏溫惠派宗宅)”으로 명칭을 바꾸고 국가민속문화재로 승격되었다.

1454년(단종 2) 이황의 조부인 이계양(李繼陽)이 세운 건물로, 1501년 이황이 이 집 몸채 중앙에 돌출된 방에서 태어났다고 하여 퇴계태실로 부르게 되었다.

태실은 정면 7간 측면 6간의 홑처마 구조로서 안마당을 중심으로 전면에 사랑채, 뒤쪽에 정침, 좌우에 양측사를 둔 완전한 □자 평면을 이루고 있다. 특이한 점은 정침 중앙에 전면 1간, 측면 1간반 정도의 누마루와 온돌방으로 구성된 태실이 건물의 중앙에 위치한 것이다.

태실 누마루에 ‘是歲淸明日十四代孫家源(시세청명일14대손가원)이라 쓴 중수기(重修記)가 있으며, 1930년에 전면 개수하였으나 상류주택의 배치요소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현재 태실 동쪽에는 노송정(老松亭)과 사당(祠堂)이 있으며, 맞은 편에 대문채인 성림문(聖臨門)이 있다.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김용만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