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김정(金精)

고려시대사인물

 고려후기 낭장, 대장군 등을 역임한 무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김정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후기 낭장, 대장군 등을 역임한 무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낭장(郎將)으로 원나라에 사신으로 갔다가 1288년(충렬왕 14) 충렬왕을 정동행상서성 좌승상(征東行尙書省左丞相)으로 임명한다는 원나라 세조의 조서(詔書)를 가지고 귀국하였다.
그 뒤 1298년 1월에 대장군으로 평양후(平陽侯) 왕현(王眩)과 함께 충선왕의 책봉에 대한 사표(謝表)를 가지고 원나라에 다녀왔다.
같은 해 5월에는 충선왕이 계국대장공주(薊國大長公主)를 멀리하고 조비(趙妃)를 총애한다는 사실을 알리기 위하여 계국대장공주의 명의로 오정규(吳挺圭)와 함께 원나라에 다녀오는 등 대원사절(對元使節)로서의 구실을 주로 수행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박천식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