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박경태(朴慶泰)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아오지만호, 동관진첨사, 장기현감 등을 역임한 무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박경태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아오지만호, 동관진첨사, 장기현감 등을 역임한 무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함양(咸陽). 자는 운경(雲卿). 아버지는 증 호조참판 박석민(朴碩敏)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715년(숙종 41) 36세 때 무과에 급제하였다. 1728년(영조 4) 아오지만호(阿吾地萬戶)에 임명되어 부임하는 도중에 양주에서 이인좌(李麟佐)가 반란을 일으켰다는 소식을 들었다.
이에 만호의 관직을 우선 버려두고 이 반란의 토벌에 참여하기로 하였다. 서울로 돌아온 박경태는 토벌군의 도원수로 임명된 오명항(吳命恒)에게 달려가 토벌군으로 종군할 것을 청하여 휘하병이 되었다. 이 토평군으로 출범하여 안성·죽산에서 큰 공을 세웠다.
그 뒤 갈파지첨사(乫坡知僉使)와 동관진첨사(潼關鎭僉使)·장기현감을 제수받았으나 부모 봉양을 이유로 부임하지 않았다. 뒤에 중추부(中樞府)의 관직이 다시 내려졌고, 관계는 가의대부(嘉義大夫)에 이르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이원균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