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박승휘(朴承煇)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성균관사성, 대사간, 강원도관찰사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박승휘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성균관사성, 대사간, 강원도관찰사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밀양(密陽). 자는 광오(光五), 호는 사고(社皐). 할아버지는 박효성(朴孝成)이고, 아버지는 박남회(朴南會)이며, 어머니는 이한종(李漢宗)의 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진사로서 1829년(순조 29) 정시 문과에 병과로 급제, 1839년(헌종 5) 도당록에 오르고 1848년 성균관사성(成均館司成)으로 재직시 교정낭청(校正郎廳)으로 『삼조보감(三朝寶鑑)』 편찬에 참여하여 그 공으로 가자되었고, 1855년(철종 6)과 1861년에 대사간, 1864년(고종 1) 강원도관찰사를 역임하였다. 시호는 문정(文貞)이다.
저서로는 『사고집(社皐集)』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조계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