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안주(安柱)

고려시대사인물

 고려후기 지병마사, 밀직사 등을 역임한 무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안주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후기 지병마사, 밀직사 등을 역임한 무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364년(공민왕 13) 적신(賊臣) 최유(崔濡)가 덕흥군(德興君)을 받들고 1만의 군사로 압록강을 건너 의주(義州)를 포위하자, 병마부사(兵馬副使)로 싸움에 참전하여 적을 패퇴시켰다. 1374년지병마사(知兵馬使)를 역임하였으며, 1385년(우왕 11) 왜구가 함주(咸州)·홍원(洪原)·북청(北靑) 등에 침입하자 밀직부사(密直副使)로서 동북면상원수(東北面上元帥)심덕부(沈德符), 지밀직(知密直)홍징(洪徵) 등과 더불어 홍원의 대문령(大門嶺) 북쪽에서 싸워 모두 패하였으나, 이성계(李成桂)의 참전으로 전세가 역전되었다.
같은 해 5월 왜선(倭船) 28척이 축산도(丑山島)에 침입하자 이화(李和)와 더불어 교주삭방강릉도조전원수(交州朔方江陵道助戰元帥)가 되었다. 1388년 이성계의 위화도회군(威化島回軍)으로 봉주(鳳州)에 귀양 갔으나 그 해 창왕(昌王)이 즉위하자, 창왕의 생일을 맞아 방면되어 시골로 내려갔다.
1389년(공양왕 1)밀직사(密直司)가 되었으나 김저(金佇)의 옥사에 연루되어 유배되었고, 1390년에는 윤이(尹彝)·이초(李初)의 옥사(獄事)에 연루되어 반이성계파로 지목된 뒤 옥에 갇혔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상훈과 추모
1392년 조선이 건국되고, 이성계가 즉위하자 고려시대 관료들의 회유책으로 원종공신(原從功臣)에 책봉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박천식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