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왕비김씨봉위선고급망형추도시곡원문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왕비김씨봉위선고급망형추도시곡원문(王妃金氏奉爲先考及亡兄追禱施穀願文)

    불교작품

     신라시대 최치원(崔致遠)이 지은 발원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왕비김씨봉위선고급망형추도시곡원문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불교
    유형
    작품
    성격
    발원문
    창작년도
    887년
    작가
    최치원
    시대
    고대-남북국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신라시대 최치원(崔致遠)이 지은 발원문.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887년(진성여왕 1) 왕비 김씨가 그의 선고(先考) 및 죽은 형의 명복을 빌기 위하여 불국사에 곡식을 보시한다는 내용이다. 『불국사고금창기(佛國寺古今創記)』에 수록되어 있는 이 글은 원래 동국승사비(東國僧史碑)로부터 인용한 것이라고 하였다.
    이 글이 과연 최치원에 의하여 쓰여진 것인지에 대하여서는 엇갈린 견해도 있지만, 진찬설(眞撰說)이 유력하며, 『최문창후전집(崔文昌侯全集)』 및 『국역고운선생문집』 등에도 수록되어 있다.
    이 발원문은 신라의 왕비가 선고 이찬(夷粲)과 죽은 형의 명복을 빌기 위하여 벼 3,000점(苫)을 불국사의 광학침릉(光學寢陵)에 보시하여 학림(學林)을 돕는다는 내용으로 되어 있다. 광학침릉은 불국사표훈유가원측삼성강원(佛國寺表訓瑜伽圓測三聖講院)을 지칭한 것이다.
    특히, 이 글 중의 ‘표훈·유가·원측 삼성’ 운운의 구절은 불국사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된다. 9세기 후반 불국사에서 표훈·유가·원측 등이 세 성인으로 숭배되고 있었음으로 미루어 이들과 이 절과의 깊은 관계를 알게 해주기 때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불국사고금창기』(불국사지,아세아문화사,1983)

    • 「석불사 및 불국사의 연구」(김상현,『불교연구』2,한국불교연구원,1986)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김상현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