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이해(李海)

고려시대사인물

 고려후기 예의판서, 밀직사 등을 역임한 관리.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이해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후기 예의판서, 밀직사 등을 역임한 관리.문신.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380년(우왕 6) 12월 예의판서(禮儀判書)로 문하찬성사(門下贊成事) 권중화(權仲和)와 함께 명나라에 들어가 금 300냥, 은 1,000냥, 말 450필, 베 4,500필을 바치고 시(諡)와 승습(承襲)을 요청하였다. 이듬해 7월 밀직사로 명나라에 말 933필을 바치러 갔으나 요동(遼東)에 이르러 들이지 아니하므로 돌아왔다.
1382년 4월 문하찬성사 김유(金庾) 등과 더불어 명나라에 가서 세공으로 금 100근, 은 1만냥, 베 1만필, 마(麻) 1,000필을 바치려고 요동에 이르렀으나 그 뜻이 성실하지 않다고 하여 다시 돌아왔다. 당시 조정에서는 원나라와 명나라에 대한 양면외교정책을 써서 국제관계가 미묘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박경안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