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錠)

의약학개념용어

 가루약을 뭉쳐 동글납작한 모양으로 만든 약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의약학
유형
개념용어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가루약을 뭉쳐 동글납작한 모양으로 만든 약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배합된 약물을 기계나 인공적으로 분쇄하여 곱게 가루로 만든 다음, 단독 혹은 여기에 몇 가지의 첨가물을 혼합하여 일정한 형태를 만들고 바깥의 껍질을 별도로 빚어낸다.
이것은 내복할 수도 있고 외용으로도 쓸 수가 있다. 또, 분쇄하여 복용하기도 하고, 갈아서 즙으로 먹기도 하며, 환부에 붙이기도 한다.
정제로 만드는 까닭은 경구적으로 복용할 때에 입 안에서 쓴맛을 내거나 독한 냄새를 내는 것을 피하기 위한 복용의 간편성에서 만들어졌다. 뿐만 아니라 복용한 뒤에 위장 내에서 쉽게 용해가 되어 약효를 발휘할 수가 있어야 한다.
근래에 와서는 비타민류를 쓰기도 하고 색을 아름답게 하며 광택을 내기도 하는데, 이러한 모든 것은 인체에 유해한 것이어서는 안 된다. 한방치료에서 모든 독충물(벌·거미·쥐·여우·소·말·복어·벌레·새)에 피해를 입었을 때에 해독제로서 가장 많이 쓰여 왔던 자금정(紫金錠)은 지금도 그 효능이 우수하여 널리 이용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안덕균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