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경례유찬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경례유찬(經禮類纂)

    유교문헌

     조선 후기의 문신 허목(許穆)이 고례(古禮)에 관한 해석과 견해를 편집해놓은 책.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경례유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 후기의 문신 허목(許穆)이 고례(古禮)에 관한 해석과 견해를 편집해놓은 책.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5권 4책. 목판본. 주로 『예기』와 『주례』 가운데 상례와 제례에 관한 본문 및 주석 1,000여조를 인용하고, 거기에 해석을 가하여 자신의 예설을 보여주고 있다.
    책머리에는 문하생 허전(許傳)의 서문이 있고, 끝에는 9대손인 헌(憲)의 발문이 실려 있다. 이 책은 초고 보존을 위해서 헌과 유생 권태영(權泰榮)이 한 부를 초출하여 허전의 서문을 받아 1882년(고종 2) 의령에서 발간한 것이다. 규장각 도서·장서각 도서·성균관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서문에는 허목이 이 책을 지은 동기는 『주례』·『의례』·『예기』의 삼례(三禮)에 근거하여 시대상황과 신분에 따른 올바른 예절을 확립함으로써 귀천상하를 가리어 민지를 안정시키는 데 있다고 하였다.
    권1∼4는 상례에 관한 내용이고, 권5는 제례이다. 상복·계빈(啓殯)·발인·문상·거상(居喪)과 서인(庶人)의 상 등 상례에 관한 구체적인 조문과 제례에 관해 상세하게 논술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최영진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