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천사 ()

목차
불교
유적
충청북도 충주시 동량면 정토산(淨土山)에 있었던 고려시대 역대실록을 보관하던 사찰.
목차
정의
충청북도 충주시 동량면 정토산(淨土山)에 있었던 고려시대 역대실록을 보관하던 사찰.
내용

고려의 역대실록을 보관하였던 절로서 창건연대는 미상이다. 처음 해인사에 있던 실록을 왜구의 침략 때문에 선산 득익사(得益寺)로 옮겼다가, 1381년(우왕 9)칠장사(七長寺)로 옮겼다.

1390년(공양왕 2) 다시 이 절로 옮겨 『고려사』를 편찬하기 위해 서울로 운반하여 세종 때까지 보관했다. 713∼741년 사이에 세운 개천사비(開天寺碑)가 조선 초기까지 전해졌으나, 당시에 이미 마멸이 심해 알아보기가 어려웠다 한다. 1779년(정조 3) 이전에 폐사되었다.

참고문헌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범우고(梵宇攷)』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