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영 ()

목차
불교
인물
개항기 때, 대종장을 역임한 승려.
이칭
금해(錦海)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56년(철종 7)
사망 연도
1926년
출생지
호남 부풍현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개항기 때, 대종장을 역임한 승려.
개설

성은 유씨(柳氏), 호는 금해(錦海), 관영은 법명. 호남 부풍현(扶風縣) 출신. 아버지는 유정규(柳汀奎), 어머니는 의성김씨이다.

생애

1866년(고종 3) 봄에 출가하여 백양사(白羊寺)의 선사 화담 법린(華曇法璘)의 제자가 되어 불교를 배웠고, 율사 호은(虎隱)으로부터 구족계(具足戒)를 받았다. 1873년부터 전국의 유명한 강사(講師)를 찾아가서 불경공부를 하였으며, 환응(幻應)으로부터 화엄학과 원교(圓敎)를 배웠다.

금해라는 호를 받은 뒤 1880년(고종 17)청류사(淸流寺)에서 개당(開堂)하여 후학들을 지도하다가, 선(禪)의 깊은 뜻을 찾기 위해 강사직을 그만두고 참선에만 몰두하였다. 그뒤 선과 교를 고루 갖춘 대종장(大宗匠)이 되어 후학들을 지도하다가, 청류사에서 입적하였다.

참고문헌

『불교』22 (불교사, 1926.4.)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