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인천 일본 제일은행 지점 ( )

목차
관련 정보
인천 구 인천 일본제1은행 지점 정측면
인천 구 인천 일본제1은행 지점 정측면
건축
유적
문화재
대한제국기 건립된 석조마감 건물로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일본 제일은행 지점건물.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구)인천일본제1은행지점(舊)仁川日本第一銀行支店)
지정기관
인천광역시
종목
인천광역시 시도유형문화재(1982년 03월 02일 지정)
소재지
인천광역시 중구 신포로23번길 89 (중앙동1가, 구)인천일본제1은행지점)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대한제국기 건립된 석조마감 건물로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일본 제일은행 지점건물.
내용

1982년 인천광역시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설계는 탁지부(度支部) 소속 일본인 건축가 니이노미[新家孝正]가 하였는데, 1897년(광무 1) 8월에 착공하여, 2년간의 비교적 긴 공사기간을 거쳐 1899년 7월에 준공되었다. 당시에는 국내 최대급의 건축물로서, 면적 64평의 석조 1층건물이다.

사용된 재료 중 모래 · 자갈 · 석회를 제외한 벽돌 · 석재 · 시멘트 · 목재 등 일체를 일본에서 들여왔다. 이 건물의 특징은 현관 중앙부에 돔(dome: 반구형으로 된 지붕)을 얹는 등 후기 르네상스양식의 모티브를 취하고 세부적으로 잘 다듬어져 있어 정중한 느낌을 주고 있다. 외형은 반원형 아치현관을 중앙에 두고, 머리에 르네상스풍의 작은 돔을 올려 좌우대칭으로 지었다.

외벽은 화강암으로 다듬어 쌓고, 처마 부조(浮彫)에는 둥근 구멍이 뚫린 석조 난간을 올렸다. 지붕은 용마루 부분과 동판으로 가공된 돔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기타 경사지붕은 원래 기와를 얹었으나 현재는 개조된 상태이다. 그리고 원래 지붕 용마루에는 바로크(baroque)풍의 장식창이 있었으나 지금은 없어졌다.

준공 직후 미국인 존(Jones, G. H.)박사는 1900년 당시의 제물포(濟物浦)를 소개한 기고문 「코리아 리뷰 Korea Review」(1901.1.)에서, “한국에서도 가장 훌륭하고 견고한 석조(화강석) 사옥을 가졌으며, 또 막대한 거래(은행업무)를 하고 있는 제일은행(일본 동경에 본점이 있음)이 제물포에 있다.”고 소개하였다. 광복 이후에는 조달청 인천지점으로 사용되다가 1996년까지 법원등기소로 사용되었다.

참고문헌

문화재청(www.cha.go.kr)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