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천난고 ()

목차
관련 정보
국천난고 / 예악부
국천난고 / 예악부
유교
문헌
조선 후기의 학자, 허박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89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후기의 학자, 허박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89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5권 2책. 활자본. 1889년(고종 26)에 그의 현손 관(瓘)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권봉희(權鳳熙), 관의 서문과 세계(世系)가 있고, 권말에 정은교(鄭誾敎)의 후서와 정홍석(鄭鴻錫), 후손 만박(萬璞) 등의 발문이 있다. 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권1에 부(賦) 4편, 권2·3에 시 120여 수, 권4에 서(序)·잡저·통문(通文) 각 1편, 제문 9편, 권5에 부록으로 만사·제문·차운시(次韻詩)·행장·묘갈명 등이 수록되어 있다.

부의 「예악부(禮樂賦)」·「무형구부(無形寇賦)」·「요덕불관병부(耀德不觀兵賦)」·「안절자황부(晏節自況賦)」 등에는 그의 도덕관념이 섬세한 필치로 묘사되어 있다.

시에는 서정이 짙게 투영된 「자국(煮菊)」·「원채(園菜)」·「관해(觀海)」·「조어(釣魚)」 등과 연작으로 된 「차농상농가십절(次垅上農家十絶)」을 비롯하여 「고한(苦寒)」·「탄세겸수한재(歎歲兼水旱災)」등을 포함한 다양한 제재의 시가 고루 실려 있다.

「국천서(菊泉序)」에는 그의 세속에 초연한 내면세계가 묘사되어 있다. 그밖에 「포안의열부허씨통문(褒安義烈婦許氏通文)」을 비롯하여 그의 친지 등을 대상으로 지은 제문이 있다. 그리고 저자의 아들인 양(瀁)의 「전암유사(典庵遺事)」가 부록으로 첨부되어 있다.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