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재문집 ()

목차
관련 정보
극재선생문집
극재선생문집
유교
문헌
조선 후기의 학자, 신익황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62년에 간행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 후기의 학자, 신익황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62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13권 7책. 목판본. 1862년(철종 13) 증손 택경(宅京)과 현손 정응(楨應)에 의해 편집, 간행되었다. 권두에 유치명(柳致明)의 서문과 권말에 정응의 발문이 있다. 국립중앙도서관과 고려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권1에 사(辭) 1편, 시 167수, 권2∼5에 서(書) 59편, 권6∼9에 잡저 18편, 권10에 서(序) 3편, 기(記) 3편, 발 9편, 잠(箴) 2편, 제문 2편, 애사 1편, 권11에 행장 4편, 권12·13은 부록으로 연보·가장·신도비명·만사·제문·봉안문·상향축문·상량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 중에서 「촉석루(矗石樓)」·「창렬사(彰烈祠)」·「용벽루(涌碧樓)」·「망교대육영(望郊臺六詠)」 등은 명승고적을 찾아 경치와 감회를 읊은 것으로 읽을 만하다. 「직부탄(織婦歎)」은 여심을 나타낸 서정시(抒情詩)로 또한 일품이라 할 수 있다.

서(書)에는 특히 이현일(李玄逸)에게 사단칠정론(四端七情論) 등 성리학의 쟁점이 되는 문제에 관해 질의, 토론한 내용이 많다.

잡저에는 그의 학문적 심도를 알 수 있는 논설이 많다. 성리학의 문제를 다루고 있는 것들로 「귀신설(鬼神說)」·「선유인심도심설동이총변(先儒人心道心說同異總辨)」·「선유사단칠정설동이총변(先儒四端七情說同異總辨)」·「답혹인심정분이기제일변(答或人心情分理氣第一辨)」·「제이변(第二辨)」·「이불잡기도(理不雜氣圖)」·「심통성정(心統性情)」·「성리휘언(性理彙言)」 등이 있는데, 모두 깊은 학문적 연찬을 거친 논설이다. 그의 성리학설은 대체로 주리론(主理論)을 적극 지지하는 입장을 고수한다.

이밖에 잡저에는 「관선재학규(觀先齋學規)」를 비롯해 「강법(講法)」·「가숙잡훈(家塾雜訓)」 등 제자들을 교육하기 위한 각종 규범이나 교훈을 기술한 글이 있다.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