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락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전기에, 후백제와의 공산전투에서 태조를 구하다 전사한 장군 · 공신.
이칭
시호
장절(壯節)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927년(태조 10)
목차
정의
고려 전기에, 후백제와의 공산전투에서 태조를 구하다 전사한 장군 · 공신.
생애 및 활동사항

918년(태조 1) 고려가 건국되자 2등공신이 되었다. 927년 원보(元甫) 재충(在忠)과 더불어 대량성(大良城: 지금의 경상남도 합천군 대양면)을 공격하여 무너뜨리고 후백제의 장군 추허조(鄒許祖) 등 30여 인을 사로잡았다.

같은 해에 견훤(甄萱)의 군사가 신라를 쳐서 경애왕을 자살하게 하였다는 소식을 들은 태조가 군사를 이끌고 견훤의 군사와 공산(公山: 지금의 대구)에서 싸울 때 대장 신숭겸(申崇謙)과 함께 위급해진 태조를 구하고 전사하였다.

태조는 지묘사(智妙寺)를 세워 김락의 명복을 빌었으며, 아우 김철(金鐵)을 원윤(元尹)으로 삼았다. 김락의 자손은 없으나 아우 김철의 후손들은 고려 전기에 고위관직을 지냈다. 1120년 예종은 김락과 신숭겸을 추도하여 향가 「도이장가(悼二將歌)」를 지었다. 시호는 장절(壯節)이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