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규 ()

목차
관련 정보
김무규
김무규
국악
인물
해방 이후 구례향제줄풍류에서 단소의 전승자로 지정된 예능보유자. 단소, 거문고명인.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908년
사망 연도
1994년
출생지
전라남도 구례군 구례읍 산성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해방 이후 구례향제줄풍류에서 단소의 전승자로 지정된 예능보유자. 단소, 거문고명인.
내용

1985년 중요무형문화재(현, 국가무형유산) 구례향제줄풍류 예능보유자로 지정되었다. 전라남도 구례군 구례읍 산성리 출신(속칭 절골 寺洞). 종교는 원불교이고, 본업은 농사이며, 취미는 향토사 연구이다.

부촌중학교와 명륜전문학교를 졸업했으며, 사학과 국어학 연구에 남다른 업적이 있다. 1946년부터 1955년까지 구례중고등학교에 교사로 재직하였고, 평교사와 교감, 교장을 역임하였으며, 광주사범학교와 조선대학교에서 후진을 양성하기도 했다.

1936년 추산전홍련(秋山 全洪連, 全用先이라고도 했음)명인으로부터 10여년간 단소 풍류와 대금풍류, 가곡 편락을 배웠지만 단소산조는 배우지 않았다. 당시 전추산은 김무규 부친의 식객으로 10여년간 그댁을 드나들었다.

1941년부터 5년여 동안 우당 김윤덕(金潤德) 명인으로부터 거문고를 배웠다. 30세 때에 서울정악전습소(正樂傳習所)에서 김윤덕에게 거문고풍류 전바탕과 가곡을 배웠다.

그후, 줄풍류 합주를 즐겼고, 단소와 거문고 가르치는 일을 주로 하였다. 1960년부터 관광협회장, 번영회장들을 지내며 향토사업을 했다.

1985년 9월 중요무형문화재 기예능보유자로 지정을 받았다. 향제 줄풍류 합주에서 거문고와 단소를 담당했다. 말년에는 고향에 내려와 지방율객과 교류를 하였고, 근년에는 율객을 모아 원불교국악합주단(圓佛敎國樂合奏團)을 조직하여 음악으로 교화에 힘쓰기도 하였다.

참고문헌

『향제풍류』(문화재관리국문화재연구소, 1985)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