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김영이·장비 단소 ( · )

목차
관련 정보
영동 김영이 장비 단소 정면
영동 김영이 장비 단소 정면
조선시대사
유적
문화재
충청북도 영동군 양강면에 있는 조선후기 김영이 등 4인의 선현을 기리기 위해 세운 제단. 단소.
목차
정의
충청북도 영동군 양강면에 있는 조선후기 김영이 등 4인의 선현을 기리기 위해 세운 제단. 단소.
내용

1993년 충청북도 기념물로 지정되었다. 단소란 선현의 묘소를 잃어 버린 경우에 제사를 지내기 위해 쌓은 단을 말한다.

김영이는 고려 말 정세가 혼란해지자 세 명의 사위, 즉 박원룡(朴元龍) · 장비 · 박시용(朴時容)과 함께 벼슬을 버리고 지금의 양강면으로 내려와 후진양성에 힘썼다. 1764년(영조 40) 후손들이 네 분 선현의 행적을 기려 빙옥정(氷玉亭)을 짓고 단소를 세웠다.

빙옥정은 정면 2칸 · 측면 2칸의 크기에 팔작지붕을 하고 있다. 빙옥정에 걸려있는 기문(記文)에 관련 내력이 전한다. 이후 박원룡과 박시용의 묘소는 후손들이 찾았기 때문에, 지금은 두 사람의 단소만 남아 있다.

참고문헌

『전국문화유적총람』2(국립문화재연구소, 1996)
『인물지(人物誌)』(충청북도, 1987)
『문화재지(文化財誌)』(충청북도, 1982)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전호수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