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래부사 송상현 충렬사 ( )

목차
관련 정보
청주 충렬사 좌측면
청주 충렬사 좌측면
조선시대사
유적
문화재
동래부사 송상현을 배향하기 위해 조선후기에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에 세운 사당.
목차
정의
동래부사 송상현을 배향하기 위해 조선후기에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에 세운 사당.
내용

1977년 충청북도 지방기념물로 지정되었다. 송상현의 본관은 여산(礪山), 호는 천곡(泉谷)으로 1576년(선조 9) 문과에 급제하였으며, 1591년부터 동래부사로 있었다.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관민과 더불어 항전하였으나, 전세가 불리해지자 부친에게 “달빛에 비추인 외로운 성은 줄지어 선 군진을 높은 베개로 삼았고, 군신의 의리가 무거움에 부자의 은혜는 오히려 가벼운 듯 하구나[孤城月暉列陣高枕 君臣義重父子恩輕]”라는 글을 남기고 순국하였다.

1610년(광해군 2) 동래에 있던 묘소를 지금 위치로 옮기면서 세웠다.사당은 정면 3칸 · 옆면 1칸의 겹처마 팔작지붕집이고, 내부는 통칸 마루방으로 3개의 분합문을 달고 전퇴를 두었으며, ‘忠烈廟(충렬묘)’라고 현판한 소슬삼문을 세우고 석축담장을 둘렀다.

사당 입구에는 홍살문을 세우고 3칸으로 구분된 계단을 이중으로 설치하여 단(壇)을 구분하였다. 사당 아래 마을 입구에는 1595년(선조 28)에 세운 송상현충신정려문(宋象賢忠臣旌閭門)이 있는데, 정면 3칸 · 측면 1칸의 맞배지붕집이다.

사당 뒷산에는 묘소가 있고, 묘소 아래 진입로변에 신도비가 있다. 종가에는 영조 대에 변박계(卞璞繼)가 그린 ‘동래부사순절도’(보물, 1963년 지정)와 천곡수필(泉谷手筆) 등이 보관되고 있다.

참고문헌

『인물지(人物誌)』(충청북도, 1987)
『문화재지(文化財誌)』(충청북도, 1982)
관련 미디어 (3)
집필자
전호수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