꺽지

목차
관련 정보
꺽지
꺽지
동물
생물
농어과에 속하는 민물고기.
목차
정의
농어과에 속하는 민물고기.
내용

학명은 Coreoperca herzi HERZENSTEIN.이다. 몸은 길이가 24㎝ 정도로 조금 길고, 측편(側扁)하다. 눈은 조금 크고 위쪽에 붙어 있다. 입은 크고 비스듬히 찢어져 있으며 끝이 뾰족하다. 양턱은 길이가 거의 같다. 아가미뚜껑[鰓蓋]에는 뭉툭한 가시가 두개 있으며, 뚜껑 위에는 은색 테두리의 반점이 있다. 머리를 제외한 몸 전체에는 회갈색 또는 황갈색 바탕에 7, 8개의 너비가 넓고 윤곽이 불명확한 진한 색의 가로띠가 있다.

낙동강 서쪽에서 압록강까지의 서해로 흘러들어가는 여러 하천에 분포한다. 산란기는 5월 하순에서 6월 하순 사이이며, 하천 중·상류의 돌 사이에 모여 살면서 자갈 밑에 있는 새우, 작은 물고기, 물에 사는 곤충류를 잡아먹는다.

유희(柳僖)의 『물명고』에는 두부어(杜父魚)를 한글로 ‘꺽디’라 적고 이를 설명하여 “산골짜기의 시냇물에 사는데 모양이 모래무치 같으나 짧다. 꼬리가 갈라지고, 입이 넓고, 머리가 크고, 빛깔이 황흑색이고 반문이 있다.

지느러미가 있으며 사람을 쏜다. 사람을 보면 곧 배의 닻처럼 진흙 속에 들어간다.”라고 하였다. 그리고 그 이명(異名)을 중국 것을 본떠 도부(渡父)·황요(黃䱂)·선정어(船矴魚)·복념어(伏念魚) 등이라고 하였다.

이것은 꺽지를 두고 한 말인 것 같으나 의문스러운 점이 있다. 모래무치를 닮았다는 것과 꼬리가 갈라졌다는 것이 그렇다. 꺽지의 꼬리지느러미는 갈라지지 않고 완만한 원형을 이루고 있다. 이것은 앞으로 더 연구되어야 하겠다.

참고문헌

『물명고(物名考)』
『본초강목(本草綱目)』
『한국어도보(韓國魚圖譜)』(정문기, 일지사, 1977)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