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파집 ()

목차
유교
문헌
조선 후기부터 개항기까지 생존한 의병, 정석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0년에 편찬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후기부터 개항기까지 생존한 의병, 정석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0년에 편찬한 시문집.
내용

4권 1책. 필사본. 1910년 아들 우찬(遇燦)이 편집하였다. 권두에 기우만의 서문과 권말에 기동준(奇東準)의 발문이 있다. 국사편찬위원회에 있다.

권1에 시 43수, 서(書) 3편, 권2∼4는 부록으로 권2에 서(序) 7편, 시 1수, 설 1편, 서(書) 1편, 제문 1편, 만사 5수, 권3에 초토사보군공별지(招討使報軍功別紙)·토평일기서(討平日記序)·토평일기·토평일기발·청시장(請諡狀)·보부신원장(報府伸寃狀)·보도사장(報道司狀) 각 1편, 보수사장(報繡司狀) 3편, 의송장(議送狀) 1편, 권4에 행장·묘갈명·전(傳)·유사·정장군가(鄭將軍歌) 등이 실려 있다.

시는 영금편옥(零金片玉)이라는 평을 들을 만큼 뛰어났고, 당대의 쟁쟁한 문사들이 다투어 차운하였음을 볼 수 있다.

서(書) 3편은 스승 오계수와 주고받은 것인데, 나주싸움의 전황, 일본인의 무례함, 저자 자신의 결의, 백성들의 곤고상 등에 대한 내용으로 그의 우국충정이 잘 나타나 있다.

「토평일기」는 나주싸움에 관하여 종사(從事) 김양규(金陽奎)가 기록한 것으로 동학란 연구에 참고자료가 된다.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