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흑산산성 ()

목차
관련 정보
랴오닝 비사성 전경
랴오닝 비사성 전경
건축
유적
중국 요령성 대련시(大連市) 금주구(金州區)에 있는 삼국시대 고구려의 포곡식으로 축조된 고구려의 성곽. 산성.
목차
정의
중국 요령성 대련시(大連市) 금주구(金州區)에 있는 삼국시대 고구려의 포곡식으로 축조된 고구려의 성곽. 산성.
내용

‘대화상산성(大和尙山城)’ 혹은 ‘대혁산산성(大赫山山城)’이라고도 한다.

금주구 시가지에서 동북쪽으로 20km 떨어진 대흑산에 위치하고 있다. 해발 663m의 산정을 성의 동북쪽 정상으로 삼아 서쪽과 남쪽으로 뻗은 산능선상에 성벽을 축조하였으며, 서남쪽으로 계곡을 안고 있는 포곡식(包谷式) 산성이다.

성벽의 길이는 약 5km이며, 석회암돌로 쌓은 석축산성인데, 성문은 계곡의 입구인 서문(西門) 하나뿐이다. 성내에는 석고사(石鼓寺)가 있는데, 본래 이름은 당왕전(唐王殿)이다. 산성은 산을 등지고 바다를 마주하고 있는데다가 지세가 험준하기 때문에 산성을 지키면 수륙의 요충을 방어할 수 있다.

이 산성은 고구려의 비사성(卑沙城)으로 비정되고 있는데, 《자치통감 資治通鑑》에는 비사성을 “사면이 절벽이고 오직 서문만이 오를 수 있다”라고 기록하고 있어, 대흑산산성의 형세와 일치하고 있다.

요동반도 남단에 위치한 지리적 중요성으로 인하여 수나라와 당나라가 고구려를 침략할 때에 반드시 수군(水軍)이 동원되어 비사성을 둘러싼 전투가 치열하게 벌어졌는바, 문헌기록을 보면, 우선 《수서 隋書》에는 614년(영양왕 25)의 수양제 3차 침입시에 수나라 장군 내호아(來護兒)가 비사성을 공격하였다는 기록이 있다.

또 《당서 唐書》에는 645년 당태종의 침입시에 장량(張亮)이 수군을 이끌고 산동반도의 동래(東萊)로부터 바다를 건너와 비사성을 공격하여 함락시키고 남녀 8천명을 포로로 하였다는 기록이 있다.

참고문헌

『삼국사기』
『당서(唐書)』
『자치통감(資治通鑑)』
『遼寧文物古蹟大觀』(遼寧省文物管理委員會, 遼寧大學出版社, 1994)
『高句麗の歷史と遺蹟』(田中俊明, 中央公論社, 1995)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