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문집 ()

목차
관련 정보
동원문집
동원문집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문신, 김귀영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5년에 간행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문신, 김귀영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5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4권 3책. 석인본. 1935년 후손 교희(敎熙)가 유문(遺文)을 수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정봉시(鄭鳳時)의 서문과 권말에 김용관(金容寬)·교희의 지(識)가 있다. 고려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권1은 부(賦) 1편, 시 86수, 제문 2편, 서(書) 3편, 권2는 묘갈문 9편, 권3은 차(箚) 13편, 소(疏) 2편, 계(啓) 8편, 교문(敎文) 1편, 비문(碑文) 1편, 권4는 부록으로 행장·신도비명·묘지문·유사·제문 등으로 구성되어 있고, 별도 1책에 부록으로 저자의 세계도와 연보개략(年譜槪略)이 첨부되어 있다.

시는 송별시와 차운시가 많다. 「봉송퇴계이선생환향(奉送退溪李先生還鄕)」 4수는 이황(李滉)이 벼슬을 사직하고 고향으로 내려갈 때, 「송정자정부경(送鄭子精赴京)」은 정탁(鄭琢)이 서울로 올라갈 때 전송한 송별시이고, 「근차퇴계선생운기제선몽대(謹次退溪先生韻寄題仙夢臺)」·「차천사한세능(次天使韓世能)」은 차운시이다.

소의 「진폐팔조소(陳弊八條疏)」와 「진폐십이조소(陳弊十二條疏)」는 당시의 폐단을 논한 상소문이고, 「답사우당서(答四友堂書)」 3편은 임원준(任元濬)의 서신에 회답한 서신이다.

「청참보우차(請斬普雨箚)」는 당시 명종의 모후인 문정왕후(文定王后)의 신임을 받던 보우(普雨)를 참수하기를 주청한 준엄한 차자(箚子)이고, 「황산대첩지비문(荒山大捷之碑文)」은 1380년(우왕 6) 이성계(李成桂)와 이두란(李豆蘭)이 황산에서 왜적을 격파한 것을 기념하기 위하여 1577년(선조 10)에 세운 황산대첩비의 비문으로 명문이다.

관련 미디어 (4)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