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기당유고 ()

목차
관련 정보
김기후의 만기당유고 중 권수면
김기후의 만기당유고 중 권수면
유교
문헌
조선 후기의 학자, 김기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05년에 간행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 후기의 학자, 김기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05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3권 1책. 목판본. 1905년 10대손 김두연(金斗淵)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유도헌(柳道獻)의 서문이 있다. 국립중앙도서관과 고려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권1에 시 11수, 권2에 서(書) 14편, 권3에 제문 5편, 서(序) 1편, 부록으로 묘지·행장·묘갈명·만사 등이 수록되어 있다.

이 문집은 수록된 양은 많지 않으나 모두 심혈을 기울인 훌륭한 시문으로, 작자가 평생 손에서 책을 놓지 않았으며 만년에는 『주자서절요(朱子書節要)』에 침잠(沈潛)하면서 쌓은 궁행심득지공(躬行心得之功)이 나타나 있다.

시에는 「차이원시계(次而遠詩戒)」·「만경형(輓庚兄)」 등의 차운시(次韻詩)와 만시가 있다. 서(書) 중 「답유수암(答柳修巖)」과 「여유수암(與柳修巖)」은 도의지교(道義之交)를 맺고 있던 유진(柳袗)과 왕복한 서신으로, 경전(經典)·예설(禮說)에 대한 논술이다.

「송유수암취시리장서(送柳修巖就柴里庄序)」는 유진과 이별할 때 준 송서(送序)로, 충후(忠厚)하고 돈독한 우의가 담겨져 있다. 「제백형문(祭伯兄文)」은 어려서 부모를 여의고 헤어져 산 형을 오랫동안 만나지 못하다가 영결하게 됨을 애도한 제문으로, 형제의 우애가 나타나 있다.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