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륵사 ()

목차
관련 정보
개성 만월동 미륵사지 석불입상 정면
개성 만월동 미륵사지 석불입상 정면
불교
유적
북한 황해북도 개성시 성안에 있었던 고려전기 제1대 태조의 명으로 창건한 사찰.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 황해북도 개성시 성안에 있었던 고려전기 제1대 태조의 명으로 창건한 사찰.
내용

936년(태조 19)광흥사(廣興寺)·현성사(現聖寺)·내천왕사(內天王寺) 등과 함께 태조의 명으로 창건되었다. 1109년(예종 4) 4월예종이 재(齋)를 열어 전쟁의 승리를 기원하였고, 1183년(명종 13) 윤11월명종이 태후를 순릉(純陵)에다 장사지낸 뒤 의창궁(義昌宮)에서 이 절까지 걸어가 승복을 입고 명복을 빌기도 하였다.

1262년(원종 4) 10월 몽고의 전란으로 불타버렸던 이 절과 공신당(功臣堂)을 중창하였다. 원래 공신당은 태조 이래의 공신 모두를 원형의 벽에다 그려놓고 매년 10월 불사(佛事)를 베풀어 그들의 명복을 기려왔던 곳이다.

공신당을 중창할 때 몽고병란 때 공이 컸던 최이(崔怡)·김인준(金仁俊)·유경(柳璥)·김홍취(金洪就) 등 8명의 영정을 더 추가하였다. 폐사연대는 전하지 않는다. 『동국여지승람』에 이 절이 기록되어 있지 않은 것으로 보아 조선 초기에 폐허화된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