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월당문집 ()

목차
관련 정보
유시번의 사월당문집 중 권수면
유시번의 사월당문집 중 권수면
유교
문헌
조선 후기의 학자, 유시번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46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후기의 학자, 유시번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46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목활자본. 1816년(순조 16)에 후손 성중(成中)이 유고를 모아, 1846년(헌종 12)에 상두(相斗)가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이휘재(李彙載)가 쓴 서문과 연보·목록이 있으며, 발문은 없다. 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권1에 시 37수, 서(書) 14편, 잡저 4편, 제문 3편, 묘갈 1편, 권2는 부록으로 행장, 행록(行錄), 묘갈명, 제문, 청호서원봉안문(靑湖書院奉安文), 부록(부錄), 사우록(師友錄) 등이 실려 있다.

시에는 금호(琴湖)·청량산(淸凉山)·동화사(桐華寺) 등 경치가 좋은 곳을 유람하며 지은 것들이 있다. 또한, 평생 벼슬을 하지 않고 한거하면서 느끼는 감회를 읊은 시, 스승 서사원(徐思遠)과 곽재겸(郭再謙)·장현광(張顯光)·손린(孫遴)·민정로(閔廷老) 등의 죽음을 애도해 지은 만시(輓詩) 등이 있다. 그밖에 스승 서사원, 친구 최흥국(崔興國) 등의 시에 차운(次韻)한 것이 많다.

서(書)에는 친지에게 안부를 전하는 내용, 대구에 있는 연경서원(硏經書院)의 원임(院任)이 되어 유생들을 권면하기 위해 보낸 것, 아버지의 상을 당한 뒤 어머니의 묘도 함께 이장하기 위해 스승 정구(鄭逑)와 그 절차 및 예에 대해 문답한 것, 호란(胡亂)이 일어나 의병소(義兵所)에서 서원의 원복(院僕: 서원 노비) 중에서 의병을 뽑아 보낼 것을 요구한 데 대해 답한 글 등이 있다.

「청호서원봉안문」은 본래 손처눌(孫處訥)을 주향(主享)한 청호서원(靑湖書院)에 1755년(영조 31) 저자를 배향하면서 정중기(鄭重器)가 지은 것이다. 「부록」은 『대구지(大邱誌)』·『달성지(達城誌)』·『낙재집(樂齋集)』·『곽매헌기문록(郭梅軒記聞錄)』 등에 실린 저자에 관한 기록을 모아놓은 것이다.

「사우록」은 스승 정구·장현광·서사원 등과 친구 채몽연(蔡夢淵)·손린·송원기(宋遠器) 등 49명의 인적 사항을 밝히고, 그들의 행장·연보 등에 실린 저자와 관계되는 기록을 모아놓은 것이다.

의의와 평가

조선 중기 사림(士林)의 서원 건립 활동 및 이를 둘러싼 갈등 등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자료이다.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정선남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