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국가산업단지 ()

목차
산업
지명
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원포동 · 죽곡동 · 명동 일대에 있는 국가산업단지.
목차
정의
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원포동 · 죽곡동 · 명동 일대에 있는 국가산업단지.
내용

부산권의 중형 조선소 및 조선 기자재 부품 생산 공장을 입주시킬 목적으로 조성되었다. 1982년 12월에 <산업기지개발촉진법>에 의하여 진해시 산업기지 개발구역으로 지정된 이후, 1983년 5월에 개발구역 기본 계획이 고시되고 사업시행자가 지정되었다.

1984년 1월에 건설부의 실시 계획 승인을 받아 1986년부터 단지 조성 공사를 시작하여 1995년에 완공되었다. 단지 규모는 산업 시설 구역 806천㎡와 지원 시설 구역 119천㎡, 녹지 구역 232천㎡를 합쳐 총 면적 1,157천㎡이다.

단지 내의 지원 시설로는 공업용수 1.8천t/일, 전력 12만㎾, 통신 시설 150회선 등이며, 폭 12m의 진입 도로와 단지 내 도로 2.28㎞, 하수도 시설 5㎞ 등이 갖추어져 있다. 본 국가산업단지는 실수요자인 대동조선과 (주) 오리엔탈정공이 사업 시행자가 되어 조성되었기 때문에 개별 업체에 대한 일반 분양은 없었다.

본 단지는 선박 건조와 수선, 조선 기자재 부품 생산 업종 외에는 입주가 제한되어 있으며 현재는 조선 업종 2개 사가 입주·가동 중이다. 1997년 말 현재 가동 중인 조선 업종 2개 업체의 종업원 수는 남자 1,365명과 여자 182명을 포함하여 총 1,547명이다. 연간 총 생산액은 2719억 원이고 수출액은 2억 2220만 달러에 달한다.

본 단지의 입지 여건은 단지 내에 장천부두(접안 능력 15만t급 6척)가 있으며, 40㎞ 거리에는 김해국제공항이 위치하고 남해고속도로와 중부내륙고속도로가 접근하고 있어 좋은 편이다. 그러므로 조선 업종이 특히 발달한 본 국가산업단지는 인접한 창원시 마산합포구 등과 연계하여 산업활동이 활발하고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참고문헌

『한국의 공업단지』(유영휘, 1998)
『산업입지센터』(대한상공회의소, 1998)
『한국산업단지총람』(한국산업단지공단, 1997)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