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배산성 ()

목차
건축
유적
중국 요령성 무순시 무순현(撫順縣) 장당향 고려영자촌에 있는 삼국시대 고구려의 성곽. 산성.
이칭
이칭
계번성(界藩城)
목차
정의
중국 요령성 무순시 무순현(撫順縣) 장당향 고려영자촌에 있는 삼국시대 고구려의 성곽. 산성.
내용

무순시에서 동쪽으로 32km 떨어진 장당향(章黨鄕) 고려영자촌(高麗營子村)의 철배산에 위치하는데, 계번성(界藩城)이라고도 부른다. 산성이 자리잡은 철배산은 남북 양쪽에 소자하와 혼하가 나누어지는 지리적 요충지이다.

산성에서 서남으로 2km 떨어진 곳에는 살이호산성(薩爾滸山城)이 마주보고 있는데, 현재는 댐의 건설로 3면의 산 능선이 수몰되어 마치 섬과 같이 되었다. 철배산의 주봉은 해발 282m이며, 산성의 총 둘레는 4,612m이다. 산성의 구조는 주봉을 둘러싸고 있는 내성(內城)과 동·서에 각각 위성(衛城)이 연이어 있는 형태로 3구획으로 구성되어 있다.

내성은 남북의 너비가 좁은 곳은 1m, 넓은 곳도 85m에 불과한 가늘고 긴 형태이다. 북쪽의 성벽은 절벽을 이용하였고, 남쪽의 성벽은 급경사면에 석축을 쌓았는데, 전체 길이는 2,575m 정도이다. 내성 동쪽 끝 90m 정도 구간은 평탄한 대지로 이곳에 대형 건물지가 2곳 남아 있는데, 청태조누르하치(奴兒哈赤)의 행궁으로 추정된다.

서위성(西衛城)은 내성의 서문에서 이어진 통로로 연결되어 있는데 작은 산봉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소형 산성이다. 성벽을 흙으로 쌓았고 높이 2m, 너비 1.5m, 길이 325m이다. 동위성(東衛城)은 내성의 동쪽 끝과 연이어 있는데, 북쪽과 동쪽의 성벽은 돌로 쌓았으며 남쪽 성벽은 흙과 돌로 쌓았다. 높이 2m, 너비 1∼1.5m, 전체 길이는 1,712.5m이다.

현재 남아 있는 성벽은 고구려시대의 축조물이 아니고, 후금(後金)대의 것이다. 그러나 1984년의 조사에서 동위성의 동벽 하층에서 고구려시대의 석축이 확인되었기 때문에 고구려의 산성지였음은 분명하다. 철배산성은 그 지리적 위치로 보아 고구려시대에도 중시되었을 것으로 보이는데, 남소성(南蘇城)에 비정하는 견해가 있다.

참고문헌

『高句麗·渤海古城址硏究匯編』(王禹浪·王宏北 編, 哈爾賓出版社, 1994)
『高句麗の歷史と遺蹟』(田中俊明, 中央公論社, 1995)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