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산 괘불탱 ( ▽)

목차
관련 정보
청량산 괘불탱
청량산 괘불탱
회화
유물
문화재
조선 후기의 불화.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청량산 괘불탱(淸凉山 掛佛幀)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1994년 10월 17일 지정)
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평창30길 24-0 (평창동)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조선 후기의 불화.
개설

1994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세로 9.27m, 가로 4.39m. 1725년(영조 1)에 제작된 괘불탱이다. 괘불탱(掛佛幀)은 불전의 후불탱화와 같이 단독불 내지 삼존불 형식으로 크게 구분할 수 있다. 이 괘불탱은 삼신불(三身佛)의 하나인 화신(化身)으로서 단독의 석가불을 그린 것이다. 화기(畵記)에 ‘雍正參年乙巳五月 釋迦如來像 安于安東 淸涼山 ○○寺 奉次(옹정3년을사5월 석가여래상 안우안동 청량산 ○○사 봉차)’라고 쓰여 있어 1725년 5월 석가여래상을 청량산에 봉안하였음을 알 수 있기 때문이다.

내용

거대한 화면에 단독의 석가불을 꽉 차게 그린 그림으로 약간의 탈락이 보일 뿐 보존은 비교적 양호한 편이다. 보살형 석가불은 정면향(正面向)하여 반듯이 직립하고 있어서 형식적으로 보이는 일면도 있다. 하지만 세부의 도상적 특징이나 형태 등은 세밀하고 정교하다.

보관은 화려한 장식들이 돋보이며 중심의 화불(化佛)들이 특징적이다. 얼굴은 비교적 풍만하지만 근엄한 표정을 짓고 있으며 이목구비가 가늘고 작은 편에 속한다. 직립한 체구는 우람하며 두 발은 좌우로 벌리고 있다. 천의(天衣: 천인(天人)이나 선녀의 옷)는 전신에 걸쳐 장식적으로 표현되었으며, 다소 무겁게 처리되었다.

녹색과 붉은색이 선명히 대비되어 아름다운 색채가 돋보인다. 특히 영락(瓔珞: 구슬을 꿰어 만든 장신구) 장식과 꽃무늬들은 이 불화를 한층 장엄하고 정교하게 보이도록 한다.

의의와 평가

이 불화는 보살형 석가불을 입상으로 장대하게 묘사하고 있어서 충청남도 공주의 신원사(新元寺) 및 마곡사(麻谷寺) 괘불탱과 비교되는 대표적인 보살형 석가불화라 할 수 있다.

참고문헌

『동산문화재지정보고서: 1994∼1995지정편』(문화재관리국, 1996)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