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파고 ()

목차
유교
문헌
조선 후기부터 개항기까지 생존한 학자, 권정용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5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후기부터 개항기까지 생존한 학자, 권정용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5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목판본. 1935년 아우 도용(道容)과 조카 정(鼎)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곽종석의 서문과, 저자의 행장, 행장에 대한 후지(後識), 묘지명, 묘표, 찬(贊) 등이 있다. 그리고 권말에는 제현시장(諸賢詩章), 만장, 애사, 유문(侑文), 노보현(盧普鉉)의 발문, 청간문(請刊文) 등이 있다. 국립중앙도서관·연세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권상에 부(賦) 1편, 시 119수, 권하에 서(書) 34편, 서(序) 2편, 기(記) 7편, 발(跋)·설(說)·제문 각 2편, 부록인 독춘파공문(讀春坡公文)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에는 서정성이 강한 「전가행(田家行)」·「상마(桑麻)」·「성소연(成巢燕)」 등의 고체시와, 하재일(河在一)·전재학(全在學)·최백순(崔百淳) 등을 대상으로 한 만시(輓詩), 15수의 연작으로 된 「호남기행(湖南紀行)」, 15세 때 지은 「무제(無題)」를 포함한 「귀향(歸鄕)」·「강두(江頭)」 등의 율시, 오창석(吳昌錫)·권상정(權相政)·안규진(安奎鎭) 등에게 지어준 증여시 등 다양한 제재와 형식의 작품이 고루 실려 있다.

서(書)는 주로 친구들과 인물의 추천이나 시사(時事)에 대하여 의논하는 내용이며, 답서도 함께 실려 있다. 설에는 「양어설(養魚說)」과 「위기설(圍碁說)」이 있다. 「양어설」은 연못에 물고기를 기르면서 관찰한 어류의 생태에 관하여 서술하면서 인간도 함양(涵養)을 통해서만 자기완성을 이룰 수 있다는 논지를 전개한 글이고, 「위기설」은 바둑의 묘미를 실감있게 묘사한 글이다.

그밖에 권말에 수록된 행장·묘지명·묘표·찬 등은 젊은 나이에 요절한 저자에 대한 안타까움과 그의 행적을 서술한 내용들이다.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