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평산 ()

목차
자연지리
지명
함경북도 무산군 연사면에 있는 산.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함경북도 무산군 연사면에 있는 산.
내용

높이 2,078m. 함경북도의 중앙을 북동쪽에서 남서쪽으로 달리는 함경산맥에는 2,000m가 넘는 많은 산들이 있다.

관모봉(冠帽峰, 2,541m)·설령(雪嶺, 2,350m)과 함께 설령산맥을 이루며, ‘대한알프스’의 별칭이 있는 우리나라 최고의 산맥을 이루고 있다. 이 산 동쪽에는 설령, 서쪽에는 진사덕(進士德, 1,646m)이 있다.

설령에서 태평산·진사덕에 이르는 산릉은 동서로 뻗은 2,000m 높이의 평탄한 산릉이다. 북사면은 경사가 급하며 수지상(樹枝狀)의 하계(河系)는 서류하여 구운수(九雲水)로 흘러든다. 남사면은 북사면보다 경사가 완만하고 하곡의 발달도 더 진전되었다.

남사면을 파는 하곡은 동으로부터 중역곡(中驛谷)·동작곡(東作谷)·큰살바위골〔大矢巖谷〕·작은살바위골〔小矢巖谷〕 등이 있어 수지상의 하계가 합하여 구운수를 이룬다. 구운수는 태평산과 진사덕 남사면의 물을 모아 진사덕 남록에서 북류한다.

이 일대는 2,000m를 넘는 산들이 모여 있어 과거 홍적세(洪積世) 빙하시대에 고산빙하가 발달한 곳이다. 부근의 관모봉이나 설령의 권곡호(圈谷湖) 지형이 확인되어 태평산도 빙하시대에 고산빙하가 발달하였음은 의심할 여지가 없다. 현재는 침엽수림의 대산림지대를 이루고 있어 임산자원의 보고가 되고 있다.

참고문헌

『신한국지리(新韓國地理)』(강석오, 대학교재출판사, 1984)
『지형학(地形學)』(권혁재, 법문사, 1981)
『함경북도지(咸鏡北道誌)』(함경북도지편찬위원회, 1970)
『함북대관(咸北大觀)』(김성덕, 정문사, 1967)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