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산지 ( ··새발자국 )

목차
관련 정보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 산지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 산지
동물
생물
문화재
전라남도 해남군 황산면 우항리 해안에 있는 화석 산지.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산지(海南 右項里 恐龍·翼龍·새발자국 化石産地)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천연기념물(1998년 10월 17일 지정)
소재지
전남 해남군 황산면 우항리 산13-1번지
목차
정의
전라남도 해남군 황산면 우항리 해안에 있는 화석 산지.
내용

1998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중생대 백악기 후기 지층인 우항리층에 해당된다. 이곳에서는 두 종류의 새 발자국과 다양한 종류의 공룡 및 익룡 발자국이 발견된 곳이며, 이들 외에도 미화석인 개형충(介形虫) 화석과 탄화된 식물화석도 발견된다.

이곳에서 발견된 새 발자국은 물갈퀴가 선명히 보이는 것으로서 이제까지 보고된 물갈퀴 새 발자국 가운데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것이 판명되어 새의 진화 연구에 매우 중요하다. 이들 가운데 비교적 작고 다량으로 보이는 것은 전승수의 우항리 새 발자국으로, 크기가 비교적 크지만 소수의 것은 조성권의 황산 새 발자국으로 명명되었다.

새 발자국과 함께 같은 층준에서는 동부 아시아 지역에서는 최초로 익룡의 발자국이 발견되기도 한다. 공룡 발자국은 다른 지역의 것과 비교하여 매우 크고 깊으며 발자국 안에 별 모양의 특이한 형태를 보여 주어 흥미를 끈다.

한편 이곳에서는 조각편 하강 구조라는 특이한 퇴적구조가 세계에서 최초로 보고된 곳이며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유징(油徵: 땅 밑에 석유가 있음을 알 수 있는 징후)을 보이는 셰일(oil shale) 층이 발달한 곳이어서 오랫동안 많은 관심을 모으는 곳이다.

참고문헌

Flamingo and duck-like bird tracks from the Late Cretaceous and Early Tertiary: Evidence and implications(Yang, S.Y. et al., Ichnos 4, 1995)
The track record of Mesozoic birds: evidence and implications(Lockley, M.G. et al., Philoshophical Transactions of Royal Society of London, B 336, 1992)
Sedimentary processes, depositional environments and tectonic settings of the Cretaceous Uhangri formation(Chun, S.S. Unpublished Ph.D. Thesis, Seoul National University, Department of Oceanography, 1990)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