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서침(徐沈)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전기 첨지중추원사, 전의소감, 전라도처치사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서침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첨지중추원사, 전의소감, 전라도처치사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달성(達城). 자는 성묵(聖默), 호는 구계(龜溪). 아버지는 정당문학(政堂文學) 서균형(徐均衡)이며, 어머니는 승동정(承同正) 이영유(李永儒)의 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정몽주(鄭夢周)를 따라 학문을 배웠고, 고려 말 조선 초의 변혁기에 향리에서 은거하여 학문연구에 노력하였다.
세종대에 서씨일문(徐氏一門)의 근거지였던 달성이 경상도 지역의 요새가 되므로 다른 땅과 바꾸게 하자, 이에 협조하여 포상을 받게 되었으나, 서침은 포상 대신에 환자[還上]의 모곡(耗穀)주 01)을 감하여줄 것을 건의하여 허락받았다.
이로 인하여 인근주민의 추앙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국가로부터 남산의 옛 역(驛)터와 연신지(蓮信池)와 신지(新池) 등이 하사되었고, 관료로 탁용되게 되었다. 그 결과 1433년(세종 15) 첨지중추원사가 되었고, 전의소감(典醫少監)을 거쳐, 다음 해에 전라도처치사가 되었다. 대구의 구암서원(龜巖書院)에 제향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세곡을 되돌려 받을 때 운반이나 동물의 해로 손실되는 양을 추가한 양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장동익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