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장팔국(蔣八國)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시대 돈녕부도정, 도총부부총관, 지중추부사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장팔국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돈녕부도정, 도총부부총관, 지중추부사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아산(牙山). 자는 치군(致君), 호는 귀래정(歸來亭). 아버지는 사정 장인(蔣嶙)이며, 어머니는 남양홍씨(南陽洪氏)로 현감 홍준(洪濬)의 딸이다. 권호문(權好文)의 문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00년(선조 33) 의금부도사에 임명되고 경상도사·사헌부감찰·공조좌랑 등을 지낸 뒤 1612(광해군 4) 이이첨(李爾瞻)에 의하여 폐모론이 일어나자 벼슬을 사직하였다. 1614년 영창대군(永昌大君)이 살해되었을 때는 이이첨을 찾아가 임금을 잘못 보필한 죄를 책망하였다고 한다.
그 뒤 용양위우호군(龍驤衛右護軍)·돈녕부도정(敦寧府都正)·도총부부총관·지중추부사 등을 지내고, 1623년 인조반정이 일어나자 병을 칭탁, 귀향하여 은둔생활로 일생을 보냈다. 문사(文詞)에 뛰어나고 산술·병거(兵車)에도 널리 통하여 문무를 겸하였다. 저서로는 『귀래정유집』 1책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이종덕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