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송일중(宋日中)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북부참봉, 사옹원봉사, 용양위부호군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송일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북부참봉, 사옹원봉사, 용양위부호군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여산(礪山). 자는 문명(文明), 호는 송재(松齋). 김제 출신. 여성위(礪城尉) 송인(宋寅)의 7세손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69년(현종 10)에 사마시에 합격, 1682년(숙종 8) 천거로 북부참봉(北部參奉)에 제수되었다. 그 뒤 여러 관직을 거쳐 사옹원봉사(司饔院奉事)를 지내고 사직하였다. 82세 때 통정대부(通政大夫)에 이르렀다. 1715년에 용양위부호군(龍驤衛副護軍)이 되었다.
김제 벽골제(碧骨堤) 둑이 무너져 전답이 침수되자 수령·방백(方伯)주 01)의 도움을 얻고 사재를 털어 이를 수리하였다. 때문에 송일중을 송공구(宋公渠)라 불렀다. 서예에 능하여 초서·예서·대자(大字)가 뛰어나 숙종과 청나라 강희제(康熙帝)의 찬탄을 받기도 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관찰사의 다른 이름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장필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