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정재륜(鄭載崙)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제17대 효종의 부마인 왕족.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정재륜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공사견문록
이칭
수원(秀遠), 죽헌(竹軒), 익효(翼孝)
분야
조선시대사
유형
인물
성격
왕족
성별
출생일
1648년(인조 26)
사망일
1723년(경종 3)
본관
동래(東萊)
저작
공사견문록, 한거만록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제17대 효종의 부마인 왕족.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동래(東萊). 자는 수원(秀遠), 호는 죽헌(竹軒). 정창연(鄭昌衍)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정광성(鄭廣成)이고, 아버지는 영의정 정태화(鄭太和)이며, 어머니는 민선철(閔宣哲)의 딸이다. 좌의정 정치화(鄭致和)에게 입양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56년(효종 7) 효종의 다섯째 딸 숙정공주(淑靜公主)와 혼인하여 동평위(東平尉)가 되었다. 숙정공주가 일찍 죽고, 1681년(숙종 7) 독자이던 정효선(鄭孝先)이 요절하자 재취할 것을 상소하여 왕의 허락을 받았으나, 대간의 반대로 이루지 못하였다. 이 때부터 부마들은 재취할 수 없다는 법규가 정하여졌다.
1670년(현종 11) 사은정사로, 1705년에는 동지정사로, 1711년에는 동지 겸 사은정사로 청나라에 세 차례나 다녀왔다. 1716년『열성지장통기(列聖誌狀通記)』를 증보, 간행하였다. 또한, 저서로 『공사견문록(公私見聞錄)』·『한거만록(閑居漫錄)』 등 수필형식의 기록이 있다.
기국(器局)이 준위(俊偉)하고 생활이 검소하여 모두 왕의 사위인 줄을 몰랐다고 한다. 시호는 익효(翼孝)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박정자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