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현릉(玄陵)

고려시대사유적

 북한 황해북도 개풍군에 있는 고려후기 제31대 공민왕의 능.   왕릉.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현릉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북한 황해북도 개풍군에 있는 고려후기 제31대 공민왕의 능.왕릉.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1374년(공민왕 23) 9월 왕이 피살된 뒤, 10월에 왕비 노국대장공주(魯國大長公主)의 무덤인 정릉(正陵) 옆에 조성하였다. 현릉은 왕릉의 모습을 잘 갖추어 능묘(陵墓)제도의 큰 전기를 이루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왕릉은 남쪽으로 난 구릉의 중턱에 남향으로 자리잡았다. 고려 태조의 무덤인 현릉(顯陵)과는 2㎞ 정도 떨어져 있다. 구릉에는 주인을 알 수 없는 무덤 23기가 있는데, 왕릉은 이 무덤들 중에 가장 서쪽에 있다. 바로 옆 동쪽에는 정릉이 나란히 자리하고 있다. 두 무덤은 원래 높이와 크기가 같았을 것이지만 현재는 정릉이 약간 낮다.
무덤은 가공된 돌로 정성스럽게 쌓은 3단 가운데 맨 윗단인 제1단에 자리하고 있다. 병풍석 윗면을 기준으로 지름 13.7m, 높이 6.5m 정도의 크기이다. 흙으로 쌓은 봉분 아래부분에는 흙이 흘러내리지 않도록 화강암의 병풍석을 둘렀으며, 모퉁이마다 괴어 놓은 돌에는 중심부에 태극무늬를 양각하였다. 면석(面石)에는 소용돌이치는 구름무늬 속에 12지신상(十二支神像)을 역시 양각하였다. 면석 윗부분의 만석[滿石 : 채운돌]에는 앙련(仰蓮)을 새겼고, 아래부분의 지대석[地臺石 : 받침돌]에는 부련(俯蓮)을 새겼다. 병풍석 밖으로는 돌 난간이 둘러져 있다. 현릉과 정릉 두 무덤의 둘레에는 돌 호랑이 4구, 돌 양 2구가 배치되어 있고, 바깥쪽 앞뒤 모퉁이에도 돌 호랑이 1구, 두 무덤 사이의 앞뒤에도 돌 양 1구씩이 자리해 있다. 각 무덤마다 앞면에는 석상(石床)이 있으며, 양쪽 끝에 망주석(望柱石)이 하나씩 서 있다.
제1단과 제2단 사이에는 무덤 앞쪽으로 각각 돌 계단이 하나씩 있는데, 그 앞에 장명등(長明燈) 1구씩이 있고, 좌우에는 문인석(文人石) 두 쌍이 마주보고 서 있다. 제3단으로 내려오는 계단은 세 곳인데 가운데 것이 가장 크며, 제3단에는 무인석(武人石) 두 쌍이 윗단의 문인상과 같은 선상에서 마주보고 서 있다. 왕릉 아래에는 정자각터가 남아 있고, 동쪽으로 좀 떨어진 곳에는 왕릉의 원찰이었던 광통보제선사(廣通普濟禪寺)의 사적을 담은 비가 서 있다.
북한에서 정식으로 조사한 결과, 무덤 내부의 돌방에서 벽화가 발견되었다. 벽화는 동·서·북의 세 벽면에 12지신상이 각 면에 4구씩 배열되어 그려져 있다. 곧 북쪽 벽에는 술(戌)·해(亥)·자(子)·축(丑)의 신상이, 동쪽 벽에는 인(寅)·묘(卯)·진(辰)·사(巳)의 신상이, 서쪽 벽에는 오(午)·미(未)·신(申)·유(酉)의 신상이 자리해 있다. 신상은 대체로 70∼75㎝의 크기로 벽 중앙에 위치하여 네 벽에 연결되어 있는 구름을 타고 있다. 천장에는 북쪽에 붉은 색 원으로 북두칠성을, 남쪽에는 한 쌍의 3성(星)을 그렸는데, 각각의 별들은 붉은 선으로 연결되어 있다. 북두칠성 동쪽 아래에는 붉은 색으로 된 큰 원이 있는데 태양을 나타낸 것이다. 돌방에서는 금·은·보구(寶具)가 있었다고 하지만 일찍이 도굴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의의와 평가
웅장하고 화려한 이 왕릉은 조선 왕실 능묘제도의 표준을 이루는 왕릉으로 알려져 있다. 즉, 1365년(공민왕 14) 2월 노국대장공주가 죽자 왕이 크게 슬퍼하며 대규모 공사를 시작하였다. 이 때 능묘는 새로운 모습을 갖추었다. 고려는 국왕과 왕비의 무덤을 따로 만들었지만, 이 때에 왕비릉을 조성한 뒤 그 옆에 왕릉을 만들면서 처음으로 왕릉과 왕비릉을 같은 곳에 두었다.
또한 무덤 주위의 시설물도 같이 만들었다. 두 무덤 주변에 있는 돌 호랑이와 돌 양이 무덤의 네 모퉁이를 수호하고 있는 것이나 보주형(寶珠形) 머리를 가진 망주석을 세운 것 등은 고려시대 작품으로 보인다. 이러한 석물은 문인상·무인상과 함께 조선시대 왕릉에도 계승되어 조선 왕릉 석물 연구의 출발점으로 이해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고려사(高麗史)

  • 서울특별시사  (서울특별시사편찬위원회, 1963)

  • 『조선고분조사보고(朝鮮古蹟調査報告)』(朝鮮總督府,1916)

  • 「고려 공민왕 현릉 발굴 개보」(전주농,『문화유산』4,1960)

  • 日本地理風俗大系  (仲摩照久, 1930)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나각순
개정 (2009년)
전경숙(숙명여자대학교)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