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축담은록 ()

목차
관련 정보
계축담은록
계축담은록
조선시대사
문헌
1793년(정조 17) 정조가 선왕 영조의 탄생 100년을 기념하여 연회와 시혜(施惠)를 베푼 내용을 기록한 책.
목차
정의
1793년(정조 17) 정조가 선왕 영조의 탄생 100년을 기념하여 연회와 시혜(施惠)를 베푼 내용을 기록한 책.
내용

1책. 활자본. ‘담은’이란 임금이 베푸는 은혜를 뜻한다. 이해를 기념하기 위하여 정조는 진전(眞殿)에 작헌(酌獻)의 예를 행하고 연회를 베푸는 등 행사를 벌였는데, 이러한 내용을 기록으로 남기지 않는다면 성효(聖孝)를 드러낼 수 없다고 하여 책을 만들었다.

내용은 전교(傳敎)·선원전친제축문(璿源殿親祭祝文)·사전(謝箋)·진전사은후제회북영설연연구(進箋謝恩後齊會北營設宴聯句)·좌목(座目)·백세노인질(百歲老人秩)·발 등의 순이다. 먼저 1792년 12월말 전교를 내려 기념행사를 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다음해 1월 다시 전교를 내려 행사에 관한 제반사항을 결정하였다.

축문을 짓고 사전 등 글을 지어 선왕의 탄생을 기리는 왕의 효성과 국가의 번성함을 찬양하였다. 좌목에는 이 행사를 주관하는 관리들의 명단과 생년을 밝혔는데, 행사의 성격상 연로한 관리들로 구성되어서 모두 21명의 연령의 합이 1,366세에 달하였다.

또한, 백세노인질에는 전주에서 100세 이상의 노인들을 파악하였는데, 모두 72명에 달하였다. 발문은 이조판서 정창순(鄭昌順)이 썼는데, 이 책이 만들어지게 된 경위를 밝혔다. 규장각도서에 있다.

관련 미디어 (3)
집필자
이태진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