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중 ()

목차
관련 정보
관중
관중
식물
생물
관중과에 속하는 여러해살이 양치식물.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관중과에 속하는 여러해살이 양치식물.
내용

학명은 Dryopteris crassirhizoma NAKAI이다. 굵고 곧은 뿌리줄기[根基]에서 잎이 돌려난다[輪生]. 잎은 길이 1m 내외, 너비 25㎝에 달하고, 잎자루는 엽신(葉身)보다 훨씬 짧으며 중축(中軸)과 더불어 인편(鱗片)이 밀생한다.

인편은 광채가 있으며 황갈색 또는 흑갈색이고, 밑부분의 것은 길이 2㎝ 정도로서 가장자리에 돌기가 있으나 위로 올라갈수록 점차 좁아지며 작아진다. 엽신은 도피침형(倒被針形)으로서 2회 우상으로 전열(全裂)되고, 밑으로 갈수록 작아지며 간격이 좁아지고 곱슬털 같은 인편이 있다. 포자낭군(胞子囊群)은 위쪽 우편(羽片)에 달리며, 중륵(中肋) 가까이에 2열로 붙는다.

주로 산지의 숲속 그늘진 곳에서 산다. 우리나라에는 전 지역에서 자라고 있으며, 일본·사할린·쿠릴열도·만주 등에도 분포한다.

뿌리는 관중(貫衆) 또는 면마근(綿馬根)이라 하는데, 가을에서 이듬해 봄 사이에 채취하여 햇볕에 말려 약재로 쓴다. 구충·지혈·자궁수축에 효능이 있어 회충이나 촌충의 구제, 토혈·장염출혈·대하 등에 탕이나 환 또는 산제(散劑)로 복용한다.

이끼류로 싸고 잘 묶어서 철사고리를 만들어 걸고 수분만 적절히 공급하면, 잎이 사방으로 퍼져서 관상용으로도 훌륭하다.

참고문헌

『대한식물도감』(이창복, 향문사, 1982)
『약용식물학』(임기흥, 동명사, 1961)
국립수목원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www.nature.go.kr)
국립생물자원관 한반도의 생물다양성(https://species.nibr.go.kr)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