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헌집 ()

관헌집 / 서
관헌집 / 서
유교
문헌
조선 후기부터 대한제국기까지 생존한 학자, 도한기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26년에간행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조선 후기부터 대한제국기까지 생존한 학자, 도한기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26년에간행한 시문집.
편찬/발간 경위

본래 46권 20여 책이었으나 1926년 장석영(張錫英)이 19권으로 산정하여 간행하였으며, 권말에 도한기의 아들 도학모(都學模)의 발문이 있다.

서지적 사항

19권 7책. 신연활자본. 국립중앙도서관 등에 소장되어 있다.

내용

권1·2에 시 330수, 부(賦) 1편, 권3∼13에 서(書), 권14·15에 잡저, 권16에 서(序) 21편, 권17에 기 12편, 발 4편, 명 8편, 비명·잠 2편, 찬(讚) 4편, 권18에 논 3편, 책(策) 1편, 상량문 2편, 제문 2편, 축문 7편, 묘지 2편, 전(傳) 1편, 권19에 부록으로 행장·묘갈명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에는 이황(李滉)을 사숙하여 지은 시가 많은데, 이황의 「십죽도시(十竹圖詩)」를 병풍으로 만들어서 이를 완상하며 지은 시들도 있다. 서에는 스승인 이진상(李震相)을 비롯하여 백남표(白南杓)·이승희(李承熙)·장석영 등과 경서의 내용 및 성리학에 대하여 논변한 글이 많다.

잡저에는 「경전도설(耕田圖說)」·「가아관례시홀기(家兒冠禮時笏記)」·「일월역상설(日月曆象說)」·「사칠총론」·「태극도설집해후서(太極圖說集解後敍)」·「근심석의사단칠정변」·「정삭변(正朔辨)」 등이 있다. 논에는 「참정공론(斬丁公論)」 등 3편이 있으며, 책은 「대삼정책(對三政策)」 1편이다.

그밖에도 「소학문난(小學問難)」·「대학강설(大學講說)」·「춘추의례(春秋義例)」·「사례절략(四禮節略)」·「관복집설(冠服輯說)」·「심근강의(心近講疑)」 등이 중요하다. 부록의 행장은 장석영이 쓴 것이며, 묘갈명은 이승희가 썼다.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