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만 ()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대한청년단연합회 교제부장, 광복군참리부 외무사장 등을 역임한 독립운동가.
이칭
수봉(秀峰)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출생지
평안북도 의주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일제강점기 때, 대한청년단연합회 교제부장, 광복군참리부 외무사장 등을 역임한 독립운동가.
개설

호는 수봉(秀峰). 평안북도 의주 출신.

생애 및 활동사항

1919년 4월 2일 수진면 고향에서 3·1운동을 주도한 뒤 동지들과 같이 동삼성으로 망명하여, 만주 안동현(安東縣: 지금의 丹東市)에 설립된 독립운동단체인 임시의사회(臨時議事會)의 중심인물로 활동하였다.

김두만은 관전현(寬甸縣)을 근거지로 하여 압록강변 8개군의 교통국장으로 있으면서, 대한민국임시정부와의 교통통신의 임무를 맡아 정보교환, 군자금전달, 독립운동의 방향모색 등의 활약을 하였다.

1920년 대한청년단연합회의 교제부장 및 평안북도 독판부(督辦府) 교통국장 등으로 종사하였다. 1921년 5월 대한민국임시정부 임시의정원(臨時議政院)에서 조덕진(趙德津) 등 임시의정원의원 11명의 연서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임시대통령 이승만탄핵안을 임시의정원에 제출한 바 있다.

1922년 10월 7일 김구(金九) 등과 같이 한국노병회(韓國勞兵會) 기초위원 선정에 참여하여 한국노병회의 회원이 되어, 임시정부를 외곽에서 지원하였다.

1924년에는 광복군참리부(光復軍參理部)의 외무사장(外務司長)에 취임하였으나 얼마 안 있어 사임하였다. 1926년 3월 10일 한국노병회 제20회 정기이사회에서 2년 이상 회비를 납부하지 않아 이 회의 회칙에 의거, 만장일치로 제명되었다.

상훈과 추모

1963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대한민국임시정부사』(이현희, 집문당, 1982)
『3·1운동사론』(이현희, 동방도서, 1979)
『독립운동사자료집』 5(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1)
『한국독립운동사』 1(국사편찬위원회, 1965)
『朝鮮民族運動年鑑』(在上海日本總領事館, 1946)
집필자
이현희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