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민 ()

김시민의 동포집 중 권수면
김시민의 동포집 중 권수면
유교
인물
조선후기 의빈부도사, 진산군수, 낭천현감 등을 역임한 문신. 학자.
이칭
사수(士修)
동포(東圃), 초창(焦窓)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681년(숙종 7)
사망 연도
1747년(영조 23)
본관
안동(安東)
출생지
미상
주요 관직
의빈부도사|진산군수|낭천현감
정의
조선후기 의빈부도사, 진산군수, 낭천현감 등을 역임한 문신. 학자.
개설

본관은 안동(安東). 자는 사수(士修), 호는 동포(東圃)·초창(焦窓). 경기도 양주에서 살았다. 아버지는 호조정랑 김성후(金盛後)이며, 어머니는 임천조씨(林川趙氏)로 관찰사 조원기(趙遠期)의 딸이다. 김창협(金昌協)·김창흡(金昌翕)의 문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732년(영조 8) 선공감역(繕工監役)이 되고, 장례원사평(掌隷院司評)·사옹원주부(司饔院主簿)·사직서영(社稷署令)·종묘서영(宗廟署令)·의빈부도사(儀賓府都事)·진산군수(珍山郡守) 등을 역임하였다.

1735년 낭천현감(狼川縣監)으로 있을 때 선정을 베풀어 치적이 많았으므로 환향할 때 읍민들에 의해 거사비(去思碑)가 세워졌으며, 진산군수로 재직 시에는 문교진흥(文敎振興)에 힘써 많은 후진을 양성한 공으로 사직할 때 군민들이 사당을 세워 그 덕을 기리었다.

그는 경사(經史)에 밝았고 성리학을 깊이 연구하였으며, 특히 고체시(古體詩)는 독자적 경지에 도달, 당시의 이병연(李秉淵)과 함께 시명(詩名)을 떨쳤다. 뒤에 김상훈(金相勛)·홍중주(洪重疇) 등 130여명이 그의 덕망과 효행을 나라에 주청, 이조참의를 추증받았다. 저서로는 『동포집(東圃集)』 8권 4책이 있다.

참고문헌

『동국집(東國集)』
『영조실록(英祖實錄)』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