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후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후기에, 전적, 직강, 옹진군수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사외(士畏)
동리산인(東籬散人), 파옥진인(破屋陳人)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576년(선조 9)
사망 연도
1640년(인조 18)
본관
예안(禮安, 지금의 경상북도 안동)
출생지
개성
주요 관직
옹진군수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조선 후기에, 전적, 직강, 옹진군수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예안(禮安). 자는 사외(士畏), 호는 동리산인(東籬散人)·파옥진인(破屋陳人). 개성 출신. 할아버지는 사재감직장(司宰監直長) 김여정(金汝鼎)이고, 아버지는 군자감정(軍資監正) 김현도(金玄度)이며, 어머니는 반남박씨(潘南朴氏)로 박윤검(朴允儉)의 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605년(선조 38) 정시 문과에 을과로 급제하고 전적(典籍)에 올랐다. 1613년(광해군 5) 보령현감이 되었다. 그때 국구(國舅) 김제남(金悌男)이 이이첨(李爾瞻) 등의 무고로 역적에 몰려 죽게 되었는데, 이를 경축하는 감사의 전문(箋文)을 지으라는 부탁을 받고 그를 거절하자 노여움을 사 구금당하였으나 조금도 굽히거나 두려워하지 않았다.

인조반정 후 예안현감이 되었다가, 전적·직강(直講) 등 경직을 역임하고 다시 옹진군수로 나갔으나 고관의 비위에 거슬려 파직당하였다. 명문장가라는 격찬을 받은 최립(崔岦)의 문인으로서 송도인(松都人)의 문사가 되었다.

참고문헌

『광해군일기(光海君日記)』
『인조실록(仁祖實錄)』
『국조인물고(國朝人物考)』
『국조방목(國朝榜目)』
『잠곡유고(潛谷遺稿)』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