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성 ()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중국에서 한국청년전지공작대에 입대하여 정보 수집, 초모공작 등의 활동을 전개한 독립운동가.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907년
사망 연도
1950년
본관
경주(慶州)
출생지
평안북도 정주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일제강점기 때, 중국에서 한국청년전지공작대에 입대하여 정보 수집, 초모공작 등의 활동을 전개한 독립운동가.
개설

본관은 경주(慶州). 평안북도 정주 출신.

생애 및 활동사항

1939년 중국 시안[西安]에서 한국청년전지공작대(韓國靑年戰地工作隊)에 입대하여 독립운동을 시작하였다.

김천성(金天成)·이해평(李海平) 등 대원 8명과 일선지구인 산시성[山西省] 등지에 파견되어 중국유격대와 합류, 정보수집·적정탐지·초모공작 등의 활동을 전개하였다.

1940년 10월 중국중앙전시간부훈련 제4단학원대한청반(中國中央戰時幹部訓練第四團學員隊韓靑班)을 제1기로 졸업하고, 1941년 3월 1일부터 광복군 제5지대에 편입되어 복무하였다.

당시 산시·허난[河南]·허베이[河北] 등 3개 성에 걸쳐 중국군의 항일전투에 직접 참여하기도 하고, 또는 특수파견대로서 적의 후방지구에서 지하공작을 수행하기도 하였다.

1942년 3월 광복군의 개편과 함께 제2지대에 편입한 뒤, 지대장 이범석(李範奭)이 통솔하는 한·미합동의 특수훈련단(OSS)에 참가하여 낙하 및 유격훈련을 받은 뒤, 국내진공을 위하여 대기하던 중 조국광복을 맞았다.

상훈과 추모

1977년에 건국포장, 1990년 애국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독립운동사』 6(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5)
「한국광복군제2지대연혁」(노복선·김석동)
집필자
박현서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