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맹이술

목차
민속·인류
개념
나이 어린 농부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인정받기 위하여 어른 농부들에게 내는 술. 꼼백이술 · 손더듬이.
이칭
이칭
꼼백이술, 손더듬이
목차
정의
나이 어린 농부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인정받기 위하여 어른 농부들에게 내는 술. 꼼백이술 · 손더듬이.
내용

농촌에서는 노동력을 교환할 때, 그날그날로 품값을 지불하지 않는다. 노동력의 교환인 품앗이는 노동력이 비슷한 사람들끼리 하는 것이므로, 소년은 소년끼리 어른은 어른끼리 품앗이한다.

소년이 자라서 어른과 맞먹는 노동능력을 갖게 되면 어른과 서로 품앗이를 하게 되는데, 20세 되는 해의 음력 2월 1일, 즉 ‘머슴날’이나, 5월이 되어 두레를 짰을 때 마을 어른들에게 술을 한턱 내고 성인으로 인정을 받게 된다.

이 때 내는 술을 호남지방에서 ‘꼬맹이술’ 또는 ‘꼼백이술’이라 한다. 이 술을 내면 성인으로 인정을 받아 어른 품앗이에 끼어들 수가 있으나, 그렇지 못하면 나이를 먹어 덩치가 커도 성인취급을 받지 못하게 된다.

농사철에 앞서 꼬맹이술을 내고 여름농사일 때에 성인취급을 받아야 하지만 여의치 못하면 7월 백중이나 호미씻기 때에 꼬맹이술을 내고 가을일부터 성인으로 인정받는 수도 있다.

유사한 풍속을 충청남도에서도 볼 수 있고, 경상북도에서는 이러한 관습을 ‘손더듬이’라고 부르고 있어 농촌에서는 일반화되어 있었던 관습으로 여겨진다.

참고문헌

『한국세시풍속(韓國歲時風俗)』(임동권, 서문당, 1976)
『한국민속종합조사보고서(韓國民俗綜合調査報告書)』-전남편(全南篇)·전북편(全北篇)·충북편(忠北篇)·경북편(慶北篇)-(문화재관리국, 1969∼1975)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