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쥐

목차
영화
작품
나운규(羅雲奎) 원작 · 각색 · 감독 · 주연의 무성영화.
목차
정의
나운규(羅雲奎) 원작 · 각색 · 감독 · 주연의 무성영화.
내용

1927년 4월 14일 단성사에서 개봉되었고, 조선키네마 제4회 제작작품이다. 촬영에 이창용(李創用)·가토(加藤恭平), 출연에 신일선(申一仙)·윤봉춘(尹逢春)·이경선(李慶善)과 일본인 주삼손(朱三孫) 등이다.

줄거리는 젊은 청춘남녀의 사랑에 관한 것으로서 두 연인이 백년해로를 굳게 맹세를 한다. 그러나 악덕부호가 폭력과 금력으로써 남자의 연인을 빼앗는다. 악덕부호가 강제로 결혼식을 올릴 때 들쥐라는 정의의 청년이 결혼식장에 나타나 폭력배들을 한주먹에 물리쳐 버리고 신부를 다시 찾아 연인을 잃어버린 청년에게 돌려준다는 내용이다.

이 작품은 내용이 얼핏 활극영화 같으나, 일본제국주의자들의 침략성을 상징한 영화이다. 영화가 개봉되자 일본경찰은 다음날 상영금지처분을 내렸다. 사실상 이 영화의 악덕부호는 조국을 강탈한 일제를 비유한 것이고, 애인을 빼앗긴 청년은 바로 한민족을 상징한 것이었다.

일제의 검열제도는 이때부터 강화되었으며, 한국영화사상 처음으로 전편이 상영금지처분을 받았다. 그 뒤 내용의 일부가 삭제되고 상영되었다.

참고문헌

『한국영화발달사』(유현목, 한진출판사, 1980)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