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양길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후기에, 판도총랑 등을 역임한 문신 · 공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본관
미상
출생지
미상
주요 관직
판도총랑|신축호종일등공신|흥왕토적이등공신
관련 사건
홍건적 2차 침입|흥왕사의 변
목차
정의
고려 후기에, 판도총랑 등을 역임한 문신 · 공신.
생애 및 활동사항

1361년(공민왕 10) 홍건적 제2차 침입 당시 적이 압록강을 건너와 개경이 함락되고 공민왕이 복주(福州: 지금의 안동시)로 남천(南遷)할 때, 판도총랑(版圖摠郞: 정4품)으로서 왕과 태후 등을 호위하여 임진강을 건너 수종한 공으로 1363년(공민왕 12) 신축호종일등공신(辛丑扈從一等功臣)을 제수받았다. 또한 1363년(공민왕 12) 김용(金鏞)이 공민왕의 신임과 군공(軍功)을 시기하여 왕까지 살해하려 했던 흥왕사(興王寺)의 변(變)이 발생했을 때, 판도총랑으로서 적들을 토벌한 공으로 흥왕토적이등공신(興王討賊二等功臣)에 서훈(敍勳)되었다.

박양길의 활동사항은 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벼슬이었던 판도총랑이라는 문관 직책 및 일등공신과 이등공신을 제수받은 것으로 보아 공민왕의 신변 보호 및 정책 수행에 큰 공을 세웠을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事節要)』
「고려 공민왕대 중엽의 정치적 변동」(민현구,『진단학보』 107, 2009)
「홍건적과 왜구」(나종우,『한국사』 20, 국사편찬위원회, 1994)
「홍건적의 침입에 관한 고찰」(김정의,『군사』 17, 1988)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