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경근 ()

안경근
안경근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임시정부에 가담해 경무국장 김구를 보좌하면서 독립군 모집 및 밀정 숙청 작업을 전개한 독립운동가.
이칭
석천(石泉)
이칭
안관오(安冠五)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96년(고종 33)
사망 연도
1978년
출생지
황해도 신천
정의
일제강점기 때, 임시정부에 가담해 경무국장 김구를 보좌하면서 독립군 모집 및 밀정 숙청 작업을 전개한 독립운동가.
개설

일명 안관오(安冠五). 호는 석천(石泉). 황해도 신천 출신.

생애 및 활동사항

1918년 종형 안중근(安重根)이 독립투쟁의 근거지로 삼았던 블라디보스토크로 망명해 박은식(朴殷植)·안정근(安定根)·신채호(申采浩)·이범윤(李範允) 등과 적극적으로 독립운동을 전개하였다.

1922년 2월에는 혁명 러시아의 과도기적 혼란으로 독립운동이 어렵게 되자 상해로 이동하였다. 여기서 대한민국임시정부에 가담해 경무국장 김구(金九)를 보좌하면서 일제 관헌과 밀정 숙청에 진력하였다.

1923년에는 동지들의 권유로 쓰촨군관학교[四川軍官學校]에 입학하여 이준식(李俊植)·문일민(文一民) 등과 같이 졸업하였다. 1925년 윈난사관학교[雲南士官學校] 졸업 후에도 임시정부 요인들과 국권회복 문제를 협의하였다.

동삼성으로 건너가 정의부(正義府) 군사부의 위원이 되어 사령장 김창환(金昌煥)의 참모로 활약하였다. 1929년에는 정의부·참의부(參議府)·신민부(新民府) 등 3부 통합운동에 민족통합적 차원에서 합작운동을 전개하였으나, 실패하자 다시 상해로 갔다.

1930년 상해로 돌아온 뒤 김구·이동녕(李東寧) 등 대한민국임시정부 요인과 협의해 황푸군관학교[黃埔軍官學校]의 구대장(區隊長)으로 활약하였다. 1932년 4월 29일 윤봉길(尹奉吉)의 투탄 의거에 힘입어 중국 국민당정부의 한국독립군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로 뤄양군관학교[洛陽軍官學校] 분교가 개교하였다. 여기서 안경근은 직접 학생들을 훈련했으며, 난징[南京] 등지에서 군관생도 모집에도 주력하였다.

1934년에는 장개석(蔣介石) 총통과 김구와의 연락 책임을 맡아 한·중간의 친선을 도모하는 데 크게 기여하였다. 상해 프랑스 조계(租界)를 중심으로 한 시가 일원에 일제 밀정들의 발호가 극심하자 김구·정화암(鄭華巖) 등과 함께 밀정 소탕에 공을 세웠다.

1940년대 충칭[重慶] 시절에는 김구 주석을 보좌하고 임시의정원 의원직을 겸하면서 조국광복에 진력하였다.

상훈과 추모

1977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수여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대한민국임시정부사』(이현희, 집문당, 1982)
『독립운동사』 4·7·11(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6·1979)
『독립운동사자료집』 10(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6)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이현희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