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양선 ()

목차
관련 정보
진찬의궤(임진) / 오양선
진찬의궤(임진) / 오양선
무용
작품
고려 때부터 전하는 당악정재(唐樂呈才) 중의 하나.
목차
정의
고려 때부터 전하는 당악정재(唐樂呈才) 중의 하나.
내용

고려 때부터 전하는 당악정재(唐樂呈才) 중의 하나. ≪태평환우기 泰平寰宇記≫에 전하는 중국 고사(古事)에 따르면 “다섯 명의 신선이 오색의 양(羊)을 타고 한 줄기에 여섯 개의 이삭을 가진 육수거(六穗秬)를 효성이 지극한 백성에게 주었다.”고 되어 있다.

이러한 내용은 ≪고려사≫악지에 전하는 <오양선> 정재의 입대치어(入隊致語)와 <보허자령 步虛子令>에 맞추어 부르는 창사(唱詞)에서 찾을 수 있다.

≪고려사≫ 악지에 전하는 <헌선도 獻仙桃>·<수연장 壽延長>·<포구락 抛毬樂>·<연화대 蓮花臺>·<석노교 惜奴嬌>·<곡파 曲破>·<만년환만 慢年歡慢>과 더불어 대곡(大曲)들이고 그 형태는 대개 가무희(歌舞戱)에 든다.

내용은 군왕(君王)을 송축하는 것으로 왕모(王母) 1명, 협무(挾舞) 4명으로 구성된다. 춤 중간에 부르는 창사로는 <벽연농효사 碧烟籠曉詞>와 <표묘삼산사 縹渺三山詞>가 있다. 이 중에서 <보허자령>가락을 따라 부르는 <벽연농효사>는 영조 때의 ≪대악후보 大樂後譜≫와 그뒤의 ≪속악원보 俗樂源譜≫에 그 음악이 전한다.

조선 말기에는 <벽연농효사> 대신 새로 지은 <천문해일선홍사 天門海日先紅詞>와 <구중춘일번도연사 九重春日蟠桃宴詞>로 바꾸어 부르고 있는데, 이를 ‘수악절창사(隨樂節唱詞)’라 하며, 지금도 전창(傳唱)되고 있는 유일한 노래이다.

이 춤의 반주로 쓰이는 음악은 ≪고려사≫ 악지와 ≪악학궤범≫에는 <오운개서조인자 五雲開瑞朝引子>·<보허자령> 등 당악(唐樂)을 사용했고, 조선 말기의 ≪정재무도홀기 呈才舞圖笏記≫에는 <보허자령>과 <향당교주 鄕唐交奏>를 사용한 것으로 되어 있다. 이 춤이 실려 있는 무보(舞譜)로는 ≪고려사≫악지·≪악학궤범≫·≪궁중정재무도홀기≫ 등이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악학궤범(樂學軌範)』
『정재무도홀기(呈才舞圖笏記)』
『대악후보(大樂後譜)』
『속악원보(俗樂源譜)』
『태평환우기』
『한국궁중무용사』(손선숙, 보고사, 2017)
『당악(唐樂)연구』(차주환, 범학도서, 1976)
『한국전통무용연구』(장사훈, 일지사, 1979)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