융화 ()

목차
국악
작품
종묘제례악 중 초헌에 연주되는 보태평지악의 여섯번째 곡.
목차
정의
종묘제례악 중 초헌에 연주되는 보태평지악의 여섯번째 곡.
내용

제5변에 속한다. 일무(佾舞)는 문무(文舞)가 추어지고, 등가(登歌)에서 음악을 아뢴다. 원래는 세종 때 회례악(會禮樂)으로 창제된 보태평지악의 제5변이었으나 세조 때 종묘제례악으로 채택되었다.

태조의 덕을 찬양한 곡으로 노랫말은 모두 4언 12구의 한시로 되어 있고, 세조는 세종 때의 노래말을 약간 고쳐서 사용하였다. 곡명은 노래말 중의 ‘신화융흡(神化隆洽)’에서 따온 것이다.

노래말의 원문과 우리말 번역은 다음과 같다.

(아아 위대하고 거룩하신 태조께서 아 그 덕이 크시도다.

어짐으로 안정하게 하시고 의로 복종하게 하셨으니

신성하신 교화가 융성하고 흡족하였도다.

멀리멀리 저 섬 오랑캐로부터 저 산 오랑캐에 미치기까지

지극히 착하게 하시므로 포섭하시니 무리를 따르지 않는 자 없도다.

물을 건너고 산을 넘으시어 우리를 성복하게 하심 무궁하시도다.

아아 빛나는 그 신령스러움이여 가까운 데는 안도하게 하시고,

먼 곳은 엄숙하게 하셨도다.

於皇聖祖 遹駿厥德 仁綏義服 神化隆洽 憬彼島夷 及其山戎 孔淑以懷 莫不率從 航之梯之 款我繹繹 於赫厥靈 邇妥遠肅

원래 고려 속악인 「풍입송(風入松)」을 줄여 만든 곡으로 임종궁평조(林鐘宮平調)에서 황종궁평조(黃鐘宮平調)로 세조 때 바꾸어진 5음 음계의 곡이다.

박(拍)은 매구에 한 번 들어갔고, 노래말의 리듬은 5·3의 반복이며, 장단도 규칙적인 장단이었으나, 현행의 것은 모두가 불규칙적이다. 종지형은 하일(下一)에서 하오(下五)로 끝나는 하행종지형이다.

『세종실록』악보·『세조실록』악보·『대악후보(大樂後譜)』·『속악원보(俗樂源譜)』·『시용무보(時用舞譜)』 등에 악보가 전한다.

참고문헌

『세종실록(世宗實錄)』
『세조실록(世祖實錄)』
『대악후보(大樂後譜)』
『속악원보(俗樂源譜)』
『시용무보(時用舞譜)』
『한국음악』2(국립국악원, 198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