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철 ()

목차
고전산문
인물
조선 후기에, 대정현감, 흡곡현령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녹담거사(鹿潭居士)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744년(영조 20)
사망 연도
미상
본관
해주(海州)
주요 관직
대정현감|흡곡현령
목차
정의
조선 후기에, 대정현감, 흡곡현령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해주(海州). 호는 녹담거사(鹿潭居士). 장차방(張次房)의 아들이다.

생애

입신양명에 뜻을 두고 웅혼(雄渾)한 마음을 기르고자 그의 나이 25세인 1768년(영조 44)에 남제주의 산방산(山房山)을 오르고, 이듬해에는 한라산을 정복하였다.

1770년 향시에 합격한 뒤 이 해 12월 25일 대과에 응시하고자 장삿배를 타고 29명의 일행과 함께 제주항을 떠났으나 풍랑을 만나 유구(琉球)의 호산도(虎山島)라는 무인도에 표착하였다. 갖은 고생 끝에 1771년 2월 3일 서울에 도착하여 3월 11일 식년전시(式年殿試)에 응하였다.

그러나 실패하고 5월 8일 귀가하여 「표해록(漂海錄)」을 지었다. 1775년 5월 26일 친림근정전 경과 정시문과(親臨勤政殿慶科庭試文科)의 별시에 합격하였다. 벼슬은 대정현감, 강원도 흡곡현령(歙谷縣令) 등 말직에 머물렀다.

참고문헌

『영조실록(英祖實錄)』
『국조방목(國朝榜目)』
『탐라실기(耽羅實記)』
『증보탐라지(增補耽羅誌)』
「표해록해제(漂海錄解題)」(정병욱, 『인문과학』6, 연세대학교, 196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